한시적 무료 제주도 관광지 돌문화공원 숲길 ..

요즘은 아침에 눈을 뜬 순간 부터 밤에 눈을 감을 때까지모든 하루의 일상과 대화의 소재는 코로나 ㅠ​그러하다보니 좀 더 예민하고 민감한 사람들이 있는거 같네요​누구는 제주도민이 아닌 바이러스라는 화성에서 온 사람인가?​앞서 나의 일상 기록에도 언급을 했지만이와 관련된 내용은 나 보다 지식이 풍부한 전문가에게~​나 또한 뉴스나 제주공식블로그를 통해서 소식을 접하고그들 보다 해박하지 않기에 깊은 내용을 기록할 수도 없거니와​다만 개인 위생 뿐만 아니라혹시라도 나로 인해 타인에게 피해가 갈까 조심하면서 나들이를 하고 있을 뿐!​그리고 단 한번도 파워블로거나 영향력이 있는 블로거란 생각을 해본 적도 없습니다​소개 글 처럼 보고먹고즐긴 나의 일상을 기록하는 동네 잡블로거라구요 ㅠ​구구절절 상세히 설명 할 이유도 없고…진짜 이런 글 쓰기 싫다ㅠ​무거운 이야기는 그만하고 어제 다녀온 제주 돌문화공원 포스팅이나 할게요~^^​이곳은 매월 첫째주 월요일 정기 휴무이고매달 마지막주 수요일은 문화의날로 무료 입장이었던 제주도 관광지에요​그러나 지금은 코로나 여파로 인해 한시적으로실내 전시관을 제외한 야외 공원만 무료로 개방을 하고 있습니다.​그동안 돌에 관련된 공원이라 딱히 내가 선호하는 스타일의 관광지가 아니어서 관심 밖이었다가​제작년 5월21일에 처음으로 가보았는데이전에 갖고 있던 인식을 확 깨버린 공원이었어요.​아~ 물론 그때는 마침 때죽나무꽃이 피었을 때라땅에 피어난 하얀 별을 보듯 온통 꽃 세상이어서 더 그랬을거에요​3월인 지금은 초록 숲이 아니어서 그때 보다는 덜한 감동이지만제주도 숲길은 다른 지역과 차별화 된 곶자왈이라는 숲이 있어서좀 더 특별함을 느낄수가 있거든요​

운영시간 : 09:00~18:00 (매월 첫째주 월요일 휴무)​지금은 한시적으로 무료로 개방을 하고 있지만정상적으로 운영을 할 때에는 입장료 및 자세한 정보는 이곳에서 ↓http://naver.me/GUkfDv4k

​​2년전 5월 때죽나무꽃이 피었을 때의 초록초록한 돌문화공원 포스팅이에요 ↓https://blog.naver.com/9unique/221281360919

>

예상했던 것 보다 주차장이 썰렁했고이날 하늘연못 광장에서 저멀리 있는 두세분 본 것과 숲길에서 한팀 마주한게 전부였어요​나들이는 하고 싶고 사람 마주치는게 불안한 분들에게 추천드리고 싶네요..;;;​무료라 그냥 입장하면 되는줄 알았는데 이전과 달라진 점은​매표소 입구에서 발열 체크를 하고손소독제가 비치되어 있어서 사용하고 입장 했고요​발열체크는 생각도 못했는데불특정 다수가 방문하는 제주도 관광지에서 잘한 선택인거 같았습니다.​

>

모든걸 일일이 다 기억할 수가 없을 때에는나의 기록이 저장 되어 있는 저의 블로그를 다시 들여다 보는데​2년전에도 팽나무? 이렇게만 적혀있네요 ㅎㅎ

>

이곳에 처음으로 온 일행에게 때죽나무가 많기에지금은 푸른 제주도 숲길이 아니어서5, 6월 보다는 예쁘지 않을거라고 미리 이야기를 해줬고요

>

지금은 아니지만 여기가 온통 꽃길이었다고~​그런데도 잘 꾸며진 곳이라며 만족스러워 했고요

>

정면에 보이는 오름은 바농오름인데요​이곳 입구로 들어가는 임도도 숲길이라 예뻤고한쪽 길이지만 애기동백나무가 길게 있어서 12월에는 동백꽃길이겠더라고요

>

하늘연못이에요​이날 바람이 넘나 불어서 반영사진을 비롯한 사진을 제대로 찍기 힘들었어요

>

일행이 꽤나 큰 하늘연못을 한바퀴 돌아보자고 해서 돌다보니눈 쌓인 한라산과 지그리오름이 보이네요.​지그리오름은 교래곶자왈을 걸쳐서 가본적이 있고제가 가본 곶자왈 중에 교래곶자왈이 가장 신비로웠던거 같습니다.​

>

지난 월요일에는 하루종일 비가 내리고 화요일에는 내리다 말다 했는데한라산에는 눈이 내렸나봐요​제가 2월 영실 포스팅에도 언급을 했듯이한라산 설경 포기하긴 이르다고 했잖아요 ㅎㅎ​아무튼 돌문화공원은 돌만 볼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제주도 숲길과 꽃길그리고 자연 풍광을 두루두루 보여주는 관광지였어요​

>

하늘연못 사이로 지그리오름과 바농오름

>

>

한라산과 지그리오름

>

4월?쯤 되면 초록초록한 잔디광장이 되겠죠?

>

3월이라 누런 잔디였고 비록 바람은 거셌지만파란하늘이 다한 날씨여서세상 어지러운 이야기는 잠시 잊고이곳 제주도 관광지에서 힐링의 시간이었네요​

>

숲길코스가 2와 3으로 있는데 이날은 2코스만 걷기로 했어요​초입의 대나무길인데 마침 이때 바람이 어마무시하게 불어서신바람난 대나무였답니다 ㅎ​

3월의 돌문화공원을 동영상으로 담아보았어요​[배경음악 : Malan dr amente ]​

>

대나무숲을 지나면 제주 전통 가옥인 초가집이 나오고안쪽으로 화장실이 있으니 미리 용무를 보시는게 좋을듯 합니다

>

일행이 돌에 낀 이끼 사진을 찍길래 저도 따라 찍어봤어요 ㅋ

>

민속촌에 온듯한 풍경이에요

>

5월에는 이 터널이 초록한 숲터널인데지금은 건물 짓기 전의 철골 같지요 ㅎ

>

>

이곳 특성상 때죽나무가 많은 제주도 관광지 이기에 아직은 겨울 느낌이 나지만​아래에는 이끼를 머금은 돌담길이라 완전히 썰렁하지는 않았고요

>

이렇게 2코스까지만 걸었는데초록이 깃든 계절이 오면 3코스까지 걷기를 권하고 싶습니다.​저는 이곳의 제주도 숲길에 반한지라 재방문을 한거였거든요​이곳은 봄과 여름에는 초록 숲가을에는 단풍?겨울에는 눈내린 풍경이 멋진 관광지에요​저의 포스팅을 보는 것과 방문 선택은 강제성 없는 개인의 자유입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