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퍼시픽랜드 맛집 나이불문하고 누구나 좋아할 만해~ ­

저는 항상 혼자 여행 가는 걸 좋아해서 여름휴가도혼자 자주 갔었는데요, 올해­ 휴가는 가족들이랑 갔다 왔어요.가족들이랑 여행 가는 것도 오랜만이지만 친척들까지 단체로 가는 건 처음이라 되게 재밌을 거 같고 기대됐어요.​친척들 중에는 어린 동생도 있고 조카도 있고어른들도 있어서 어딜 갈지 또 어떤 걸 먹어야 할지계획 세우는 게 제일 큰일이더라고요.그래서 그나마 호불호가 없을 거 같은 흑돼지를먹으러 가기로 했어요.​

064-738-811210:40 ~ 22:40 (둘째 주, 넷째 주 화요일 휴무)​

>

​아무래도 아이들이 있어서 차로 오랫동안 이동하기 힘들 거같아 일부러 관광지도 많고 음식점도 많은 중문관광단지를가기로 했구요, 제주 퍼시픽랜드 맛집에서 식사를 하고퍼시픽랜드로 넘어가 놀기로 했어요.​제주 퍼시픽랜드 맛집인 미스제주는 향토음식인 흑돼지를판매하는 전문점이구요, 위치도 좋고 단체로 가기에도좋아 이곳으로 결정을 했답니다.​

>

​차 한 대로는 이동할 수 없어 2대로 다녔는데 그렇다 보니 주차장이 없는 곳은 가기가 어렵더라구요.미스제주는 다행히 가게 바로 앞에 전용 주차장이 있어주차하기 좋았어요.​영업시간은 오전 10시 40분부터 오후 10시 40분까지이고요, 브레이크 타임 같은 게없어서 언제든지 식사가 가능해요.​

>

​100% 제주도 산 돼지고기만을 판매하기 때문에믿고 먹을 수 있는 곳이랍니다.​

>

​일반 식사류 (순댓국, 두루치기, 해장국, 내장탕 등..)도있고 오겹살이나 양념구이 같은 구이류도 있었는데요,다 같이 나눠먹기에는 흑돼지한마리꼬치구이가 딱좋을 거 같더라구요.그래서 흑돼지한마리꼬치구이로 주문을 했답니다.​

>

​전복 + 흑돼지 다섯 가지 부위 (목살, 항정살, 가브리살, 갈매기살, 오겹살)를 다 맛볼 수 있어 골라 먹는 재미가 있어요.그리고 일반 돼지고기보다 더 비싼 흑돼지가 900g에 80,000원이면 가격도 저렴한 편이라서 가성비 최고!​

>

​메뉴 이름이 꼬치구이라서 이름답게 꼬챙이에 꽂혀서나오는데요, 바나나, 소세지, 버섯, 파프리카 등등다른 사이드 구이류도 있어서 여러 가지를 한 번에맛볼 수 있어요. ​

>

​반찬으로는 명이나물, 김치, 연근조림, 양념게장,파채, 쌈 채소 등등 나오는데, 이렇게 가게 중앙 쪽에 직접가져다 먹을 수 있도록 셀프 바가 마련되어 있어요.그래서 먹다가 부족한 반찬은 더 가져다 먹으면 되고일일이 뚜껑이 다 덮어져 있어 아주 청결이 좋았어요.​

>

​제주 퍼시픽랜드 맛집은 기본적으로 구이류를 주문하면 계란찜과 김치찌개가 나오는데요, 서비스 같지 않은 퀄리티라서 굉장히 마음에 들었어요.​특히 계란찜은 간이 세지 않고 식감이 부드러워서 어린동생들이 좋아했고 김치찌개는 제가 거의 다 먹었던 거 같아요.​

>

​신 김치를 사용하셨는지 칼칼한 국물이 너무 맛있었고두부랑 고기랑 양파 등 안에 들어가는 재료들이큼지막하게 들어가 있으니 먹음직스러워 보여서계속 손이 갔던 음식이에요.​

>

​고기는 기본적으로 초벌을 한번 거쳐 나오는 거라굽는데 시간도 별로 안 걸리고 기름기를 쫙 빼서 나온 건지먹어도 먹어도 느끼하지 않았어요.​

>

​고기를 맛있게 먹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지만저는 한 번에 다양한 식감과 맛을 즐길 수 있는 쌈을 가장좋아하는 편이에요.전복까지 넣어서 한입에 먹으면 정말 황홀해지는맛이랍니다.​

>

​그리고 전부다 양념이 안 되어 있는 고기라서 그런지짭짤한 반찬들이랑 되게 잘 어울리더라구요.특히 오겹살이나 항정살 같은 부위는 다른 부위에 비해서지방이 많아 명이나물이랑 먹으니까 너무맛있었어요.​역시 고기는 호불호가 전혀 갈리지 않아 완벽한 메뉴선정이었고 여기는 중문 쪽으로 여행 온다면 꼭 가봐야 하는 곳인 거 같아요.​

>

​제주 퍼시픽랜드 맛집 미스제주에서 즐거운 식사를끝내고 바로 퍼시픽랜드로 이동했어요.차로 10분 정도만 가면 도착하기 때문에 가까운편이었고 원래 성인 15,000원 / 청소년 12,000원 /어린이 10,000원이었는데 가기 전에 미리 네이버 예약으로 티켓을 구매했기 때문에 더 저렴하게입장을 할 수 있었어요.(성인 16% 할인 12,500원 / 청소년 12% 할인10,500원 / 소인 5% 할인 9,500원)​

>

​아무래도 이곳이 실내 관광지이기도 하고 더운여름이나 비가 오는 날에도 전혀 영향을 받지 않는 곳이라아이들을 데리고 온 가족단위가 엄청 많더라구요.​

>

​주차장에도 차가 빼곡하지만 마린 스테이지 안으로들어가는 입구에 있는 유모차만 봐도 아이들이 많다는 걸알 수 있어요.​

>

​동생이랑 조카, 그리고 보호자만 티켓을 구매했구요,저는 바로 옆에 있는 카페로 가서 시간을 보내기로 했어요.사실 마린 스테이지의 돌고래쇼는 중학교 때 수학여행으로 관람을 한 적이 있기 때문에 별로 궁금하지 않았거든요.근데 역시 어린 동생들은 좋아하더라고요.​

>

​퍼시픽랜드 마린 스테이지 입구 바로 옆에 있는더 클리프라는 곳인데요, 수제버거나 브런치, 피자 같은메뉴도 판매하고 음료만 따로 주문도 가능해요.​

>

​마치 휴양지에 온듯한 외관이라서 한번 들어가봤는데 안으로 들어가니 여기가 하와이인지 제주도인지구분이 안 갈 정도였어요.​

>

​휴양지 여행 분위기를 내고 싶어서 음료를 주문하고야외에 있는 빈백에 자리를 잡았는데요, 퍼시픽랜드가 돌고래쇼만 유명한 줄 알았는데 이렇게 이쁜 곳이있었다니..라는 생각이 들었어요.가족여행으로만 가는 곳이라고 생각했지만 혼자나 친구들이랑 우정여행으로 가도 좋을 거 같아요.​#제주퍼시픽랜드맛집#미스제주#퍼시픽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