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맘석 강의 오원영 박사

  • by

 전주에 오은영 박사님이 오신다는 소식으로 5월부터 신청했어요.병원에서는 예약을 해도 진찰은 몇 달을 기다려야 한다고 하며, 첫 번째 진료는 받아도 두 번째 진료부터는 오박사가 아닌 다른 사람에게 진료를 받아야 한다고 합니다.
직접 강의를 듣고 싶고 궁금한 것도 많은데 직접 가려면 돈과 시간이 많이 들기 때문에 전주 초청공연이 있다는 소식이 너무 기뻤어요.

신청후 참가까지 두세번 확인 연락이 왔어요.못 오시는 분들이 있다면 다른 분들에게 기회를 드리기 위한 과정이라고 생각합니다열일해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서곡지구입구그랜드힐스턴호텔에있었는데주차공간이좁을걸알고빨리돌아가려고했는데10시5분쯤도착해서주차장5층에주차를했거든요.10시 전에 도착해야 빨리 가서 말할 수 있는데..

입구부터 소독도 철저히 하고 관리자님들이 굉장히 고생을 하시더라고요저도 마스크를 눈 바로 아래까지 잘 올리고 마스크를 만지지 않고 손 소독 + 손 씻기 + 만지지 않기 때문에 최선을 다했습니다

10시 30분이 돼서 시작했는데

인스타에 접속하여 캡처 후 이벤트 참여.

의자 사이의 간격이 떨어져 있지만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밀폐된 실내에 많은 사람들이… 조심스럽더라고요.창문도 없는데 환기가 잘 될지 걱정이고.한두 시간 지나니까 머리가 띵해서 나오기도 했어요추워서 관리자분들께 말씀드렸더니 에어컨 온도도 조절해 주셨어요 음식을 먹으면 안 된다고 미리 공지했는데 점심시간에 끼어서 3시간이 넘는데 물이라도 마셔야 하지 않을까 해서 개인 텀블러에 물을 가져갔어요.혹시 못 먹게 하면 나가서 먹고 하려고 했는데 다행히도 물 먹는 거 보고도 못 먹게 하려고 저는 안 했어요.

오리엔테이션도하고금융설명도하고이것저것시간을보내고12시20분부터오운영박사님의강의가예정되어있었는데요.

이 날 비가 와서..비가 오다가 사고가 있었다고..그래서 1시 반이 다 되어서야 도착했습니다.

뒤에서 입장하시는데 한 분 한 분 악수하시고 안으시고 인사를 하셨어요.

오리엔테이션을 하는데 몇 명의 부모들이 육아로 인한 어려움을 이야기했습니다.
여러분들이 고민을 가지고 오셔서 오은영 박사님께 희망을 걸고 오신 분들이라 한 분 한 분 악수하고 안아주기만 해도 눈물을 흘리는 어머니들이 정말 많았거든요.

300명 정도 모이더라고요아니, 1시간 늦게 왔는데 저렇게 껴안고 인사하면 언제 끝날까 했는데

무대 위에서의 강의도 중요하지만 그렇게 어머니 한 분 한 분이 인사를 해 주시는 과정이 강의에 대한 신뢰도 등을 높여줄 수 있을 것 같았어요.어머니들의 마음을 위로하는 과정이었습니다.
저도 울 뻔했어요 ( ´ ; ω ; ` )

2시쯤 되면 아이들 픽업하러 나오는 엄마들이 많았어요저도 끝까지 못 듣고 중간에 나왔어요.

원래 셀카 못 찍으려고 했는데… 나오기 직전에 1컷… 찍어봤어요.

오은영 박사님의 강연은 다 듣고 질문하는 시간에 나왔습니다

소중한 우리 아이에서는 1:1 솔루션이라서 그런지 강연 질의응답 시간에 해주신 답은 다르더라고요.가능하면 객관적으로 대답해 주시려고 모두에게 해당하는 대답을 하려고 노력하고 계셨습니다.
후후후

유익한 강연이었습니다! 엄마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