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광주 근교 카페] 광주 호수 ­

  • by

​​안녕하세요 광주 드레스를 만드는 집 화니웨딩 지킴이 화니짱 인사드립니다.
오늘은 광주 근교 카페 1984를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제 블로그를 정독하시는 분들은 제가 광주 호수생태공원 산책을 정말 좋아한다는 것을 아실 겁니다.
제가 힘들 때면 광주 호수생태공원에 가서 차분하게 마음 정리를 하다 보면 다시 힘내서 살아가야 할 이유들을 찾아서 돌아올 수 있었답니다.
내게 힘들일이 있을 때는 무엇보다 우선해야 할 것은 제 자신을 정리하는 거 같습니다.
유독 작년 가을에 많이 갔었는데요. 이번 봄에도 갔는데 갑자기 안보이던 카페 1984가 보이는 겁니다.
그래서 비록 차는 마시지 않았지만 제가 좋아하는 스타일의 힐링 카페라서 사진을 열심히 찍어서 제 블로그에 소개를 한 적이 있었답니다.
이번 쉬는 화요일에 담양 주변을 탐색하러 가서 그때 봐놨던 광주 근교 카페, 광주 호수생태공원 힐링카페로 소개해드리고 싶은 1984에 다녀왔답니다.
들어가는 입구는 두 곳이 있는데요. 지난번에 소개해드릴 때는 오른쪽으로 들어갈 수 있는 입구로 소개를 해드렸으니 이번에는 왼쪽으로 들어갈 수 있는 입구부터 소개를 해드리겠습니다.

>

​​왼쪽에 있는 입구로 들어가면 이런 모습으로 1984 광주 근교 카페가 있답니다.

>

​​그제 갔을 때는 야외 테이블에 앉아서 차 한 잔을 마셔도 너무 좋은 날씨더군요. 바람도 살랑살랑 불어오고 햇빛도 너무 강렬하지 않아서 좋았습니다.
만약 친구와 갔더라면 저는 이 야외 테이블에 앉았을 겁니다.
카페나 커피숍은 싫어하는 동행과 함께 해서 그냥 함께 온 것만도 감사하며 안으로 들어갔답니다.

>

​​오른쪽 입구로 들어오면 이렇게 정면을 바라볼 수 있답니다.
다음에는 마음 정리도 할 겸해서 저 혼자 가서 야외 테이블에 앉아서 맑은 공기를 쐬고 싶네요.

>

​​실내로 들어가면 마치 식물원에 테이블이 마련되어 있는 거 같은 느낌으로 실내 인테리어가 되어 있답니다.

>

​​무엇보다 좋은 것은 테이블 간격이 멀찍하게 떨어져 있다는 겁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대화를 나누면서 편하게 보내려고 가는 곳인데 테이블 간격이 너무 좁으면 싫더라고요.

>

​​제가 좋아하는 햇빛을 받으면서 편하게 앉을 수 있는 긴 의자 공간도 있습니다.
동행은 긴 의자에 자리를 잡더군요.

>

​​저는 따듯한 아메리카노 한 잔을 주문하고 동행은 맥주가 없어서 토마토 주스 한 잔을 주문했습니다.
그리고 토스트를 두 개 주문했습니다.

>

​​저번에 왔을 때도 옷을 판매하는 곳이 한쪽에 있었는데 지금도 있네요. 토르소가 착용하고 있는 블랙 원피스가 제 스타일이었는데요. 저는 이런 옷이 많아서 패스~~ 만약에 친구랑 갔다면 구입하는 것을 권유했을 겁니다.
상당히 편하면서도 세련되어 보이는 스타일이더라고요.

>

​​광주 근교 카페로 소개해드리고 싶은 충효동 카페 1984는 곳곳에 배치되어 있는 화분들 덕에 힐링하기 좋겠다는 편안함을 제 개인적으로 느낄 수 있는 카페였습니다.

>

​​시원하게 창밖으로 보이는 배경이 좋아서 이곳에 앉을까 싶었는데 왠지 휑해서 다른 곳을 찾았답니다.

>

​​동행은 긴 의자에 자리를 하였지만 주문한 음료와 토스트가 나올 때까지 저는 이 의자에 앉아서 한참을 눈을 감고 쉬었답니다.

>

​​제가 앉은 자리에서는 보이지 않는데요. 나무 뒤로 전신거울이 있는데 젊은 친구들은 그곳에서 셀카를 많이 찍는 거 같더라고요. 역시 제가 아무리 젊게 산다고 해도 젊은 친구들 갬성은 따라가기 힘든 거 같다는 것을 느끼는 순간이었습니다.

>

​​제가 앉은 자리에서 손님을 피해 가면서 광주 근교 카페로 소개해드리려고 하는 충효동 카페 1984 실내 모습을 촬영해보았습니다.
원목 테이블에는 많은 인원도 함께 앉아 이야기꽃을 피울 수 있을 거 같습니다.

>

​​모든 것은 상세하게 소개해드리기 위해서는 뭐니 뭐니 해도 동영상이 최고죠!

​​저는 가고 싶은 카페나 레스토랑을 검색할 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실내 인테리어와 주변 환경이더라고요.그래서 실내 환경을 자세하게 소개해드릴 수 있는 동영상이 참 좋은 거 같습니다.

​​직원은 센스 있게 음료수에 맞춰서 토스트를 매치해 주었더군요. 제가 주문한 따뜻한 아메리카노에는 인절미가 토핑 되어있는 토스트를 내주었습니다.
위에는 먹음직스러워 보이게 생크림이 얹어 있고,

>

​​아이스크림과 바나나가 함께 플레이팅 되어 있는데요 아이스크림 재료가 뭔지 모르겠는데요 검은 참깨가 뿌려져 있어 진짜 한국적인 소재로 이렇게도 멋지게 만들 수 있다는 것에 깜놀했답니다.

>

​​인절미도 너무 맛있어서 좋았지만 검은 참깨가 들어 있는 아이스크림이 진짜 맛있고 좋았답니다.
광주 근교 카페로 소개해드리는 충효동 카페 1984 가시면 꼭 토스트는 한번 드셔보시길 강력하게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

​​동행이 주문한 토마토 주스에는 블루베리와 산딸기가 토핑 된 토스트가 매치되어서 나왔답니다.
직원이 여자였는데 진짜 센스 있는 거 같습니다.

>

​​블루베리 토스트에는 블루베리와 산딸기가 아낌없이 많이 얹어 있어서 진짜 또 다른 맛으로 너무 좋더군요.

>

​​마음이 우울할 때나 뭔가 에너지를 얻고 싶은 날은 달달한 블루베리 토스트를 먹는 것이 좋을 거 같고, 한가롭게 여유로움을 즐기고 싶을 때는 멋진 인절미 토스트를 먹는 것도 좋을 거 같습니다.

>

​​쇼핑을 그 누구보다 좋아하는 일인이기 때문에 나가기 전에 다시 한번 옷들을 살펴보고 나왔답니다.

>

​​이상으로 광주 근교 카페로 광주 호수생태공원 바로 옆에 있는 충효동 카페 1984 소개를 마치며 안부 인사드리고 물러나겠습니다.
항상 건강 유의하시고 행복하세요~~~

​​​​꼭 참고하시고 가셔야 할 사항입니다.
open time am 10:30~ pm 6:30까지주말에만 오후 7시까지 영업을 한다고 합니다.
휴무일 : 매주 수요일